전라북도 소비생활센터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스킵 네비게이션


로그인과 사이트맵

지혜로운 소비생활, 전라북도 소비생활센터가 함께합니다!

소비자정보 하위메뉴

소비자정보

  • 소비자뉴스
  • 공지사항
  • 소비자상식
  • 특수판매소비자정보/신고
  • 내용증명우편제도

온라인상담하기

나의 상담보기


리콜 공통 가이드라인 제정
이름 관리자 등록일 2017-10-12 12:41:54 조회수 15  
글씨크게 글씨작게

공정거래위원회는 소비자들에게 리콜 정보를 쉽고 빠르고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도록 정부 부처 전체에 적용되는 리콜 공통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

가이드라인에서는 최근 소비자 안전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그 동안 제공된 리콜 정보가 이해하기 어렵고 적시에 전달되지 못했다는 지적을 반영하여, 소비자에게 리콜 정보를 효과적으로 제공하는데 필요한 기본적인 원칙을 정하고 있다.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먼저, 위해성 등급제 적용 대상을 확대했다.

미국, 유럽은 물품 등의 위해성을 3~4 등급으로 분류하고 등급에 따라 회수 절차, 전달 매체 선정 등을 다르게 하고 있다. 그러나 우리나라에서는 식품, 의약품 등 일부 품목에만 등급제가 있어 대부분의 리콜에서 차별화된 후속 조치가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앞으로 중앙행정기관은 물품 등의 위험성, 위해 강도, 위해 대상 집단의 취약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품목별로 위해성 등급 분류 기준을 마련하고 이에 상응한 후속 조치를 해야 한다.

현재 식품, 의약품, 의료 기기, 건강 기능 식품 등 4개 품목에 도입된 위해성 등급제를 자동차, 축산물, 공산품, 먹는 물, 화장품, 생활 화학 제품 등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가이드라인에서는 소비자들에게 제공되는 리콜 정보의 내용도 확대했다.

현재 리콜 정보는 위해 원인만 표시하고 위해결과, 취약 대상 및 소비자 행동 요령 등 중요 정보를 제공하지 않고 있고, 어려운 전문 용어가 사용되어 소비자가 이해하기 어렵다.

앞으로 중앙행정기관과 사업자는 리콜 대상 물품 정보, 리콜 이유, 소비자 유의사항 및 리콜 방법을 포함한 리콜 정보를 소비자가 이해하기 쉬운 용어를 사용하여 제공해야 한다.

또한, 위해성 등급에 따른 리콜 정보 제공 매체도 선정했다.

그동안 의약품, 식품을 제외한 다른 품목의 경우 위해성 등급을 고려한 매체 선정 기준이 없어 리콜 정보 전달에 실패한다는 지적이 많았다. 리콜 정보 제공 사이트도 부처별로 분산 · 운영되어 소비자들이 리콜 정보를 종합적으로 파악하기 어렵다.

특히 공산품은 리콜 정보 제공에 대한 구체적 지침이 없어, 사업자들은 정보를 자사 누리집에만 게시하는 등 소극적으로 대처했다.

앞으로 중앙행정기관과 사업자는 물품 등의 리콜 시, 공정위가 운영하는 소비자 종합 지원 시스템에 리콜 정보를 게재하고, 위해성 등급에 따라 선정된 매체를 통하여 즉시 리콜 정보를 전달해야 한다.

위해성이 중대한 1등급에 해당하는 물품 등을 리콜하는 경우에는 우편, 전화, 문자메시지, SNS 등 소비자 전달 효과가 큰 매체에 의해 리콜 정보가 제공된다.

한편, 공정위가 운영하는 소비자 종합 지원 시스템에서 모든 품목에 대한 리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환경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 부처의 리콜 정보를 통합하여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산업통상자원부, 식품의약안전처, 환경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 부처는 위해성 등급 도입 등 가이드라인의 주요 내용을 반영하기 위해 관련 법령과 지침을 소비자 친화적으로 개정해 나갈 예정이다.

목록
아이콘전체 1,468
게시판 리스트
번호 라인 제 목 라인 글쓴이 라인 작성일 라인 조회
1472 어린이가 사용하는 핑거페인트, 안전성에 문제 있어 관리자 17-10-19 10
1471 어린이 칫솔, 모 탈락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 주의해야 관리자 17-10-19 11
1470 대규모내부거래 공시규정 위반 기업집단에 과태료 부과 관리자 17-10-19 11
1469 (주)행림종합건축사사무소의 불공정하도급거래행위에 대한 건 관리자 17-10-19 11
1468 루테인 제품, 루테인 함량은 적합하고 가격은 차이가 있어 관리자 17-10-12 21
1467 이동통신사 동영상 서비스 만족도, 업체별 차이 미미 관리자 17-10-12 17
1466 제주지역 항공여객운송서비스 관련 소비자 불만 급증 관리자 17-10-12 16
1465 기능성(흡습·속건) 등산바지, 전 제품이 흡수성 매우 낮아 관리자 17-10-12 18
화살표 리콜 공통 가이드라인 제정 관리자 17-10-12 16
1463 에어비앤비 아일랜드의 시정명령 불이행에 대한 건 관리자 17-10-12 14
1462 (주)일화의 재판매가격유지행위에 대한 건 관리자 17-10-12 13
1461 기능성 등산바지 비교정보 생산결과 관리자 17-10-12 13
1460 수입차 사업자들의 부당한 공동행위에 대한 건 관리자 17-10-12 24
1459 추석 식재료, 신선식품은 전통시장, 가공식품은 대형마트가 저렴 관리자 17-09-26 22
1458 추석연휴 항공, 택배, 상품권, 자동차 견인 소비자 피해 주의! 관리자 17-09-26 22
1457 간편결제 만족도,‘결제시스템’은 높은 반면 ‘할인혜택’은 낮아 관리자 17-09-26 22
1456 1인 미디어(인터넷 개인방송), 불합리한 거래조건 많고 미성년자 보호장치 미흡 관리자 17-09-26 19
1455 대구·경북지역 유사콘도회원권 소비자피해 지속 발생 관리자 17-09-26 21
1454 샴푸의 세정성능 제품에 따라 차이 있어 관리자 17-09-26 21
1453 추석연휴 소비자 피해 주의보 관리자 17-09-26 17
처음으로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마지막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