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소비생활센터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스킵 네비게이션


로그인과 사이트맵

지혜로운 소비생활, 전라북도 소비생활센터가 함께합니다!

소비자정보 하위메뉴

소비자정보

  • 소비자뉴스
  • 공지사항
  • 소비자상식
  • 특수판매소비자정보/신고
  • 내용증명우편제도

온라인상담하기

나의 상담보기


제주지역 항공여객운송서비스 관련 소비자 불만 급증
이름 관리자 등록일 2017-10-12 16:04:17 조회수 48  
글씨크게 글씨작게

제주지역 항공여객운송서비스 관련 소비자 불만 급증

- 항공권 선택 시 운임조건 꼼꼼히 따져야 -

최근 여행수요가 늘면서 항공여객 시장 성장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관련 소비자 불만도 증가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이 ‘제주지역 항공여객운송서비스’ 관련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불만상담 추이를 분석한 결과, 지난 3년 6개월 간(2014.1.~2017.6.) 총 439건이 접수되었고, 특히 지난해에는 전년대비 24.6% 증가한 142건이 접수되었다.

* 1372소비자상담센터는 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는 전국 단위 소비자상담 통합 콜센터(국번없이 1372)로 소비자단체·한국소비자원·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상담을 수행

[ 연도별 소비자 불만상담 접수 현황 ]

[단위 : 건, (%)]

구분2014년2015년2016년2017년 6월
건수 (증감률)110 114 (3.6)142 (24.6)73 439

유형별로는 항공권 구매 취소 시 위약금 과다요구 및 환불거부·지연 등 ‘환불’ 관련이 196건(44.6%)으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결항, 연착 등 ‘운송 불이행·지연’ 87건(19.8%), ‘위탁수하물 분실·파손’ 29건(6.6%), ‘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 22건(5.0%) 등의 순이었다.

[ 유형별 현황 ]

[단위 : 건, (%)]

유형환불 관련
(위약금 과다요구,
환불거부·지연)
운송
불이행
·지연
위탁수하물
분실
·파손
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
기타*

건수

(비율)

196
(44.6)
87
(19.8)
29
(6.6)
22
(5.0)
105
(24.0)
439
(100.0)

* 서비스 불만, 마일리지 관련, 안전사고 등

항공사명이 확인 가능한 299건을 분석한 결과, 국적별로는 국적항공사가 262건(87.6%)으로 외국적항공사 37건(12.4%)보다 많았다. 세부적으로는 국적항공사 중 저비용항공사가 209건(79.8%)으로 대형항공사 53건(20.2%) 보다 많았다.

대형항공사의 경우, 전체 소비자 불만 중 ‘운송 불이행·지연’이 차지하는 비율은 26.4%로 저비용항공사(22.0%) 보다 높았다. 반면, 저비용항공사의 경우, ‘위탁수하물 분실·파손’과 ‘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이 전체의 각 9.1%, 8.6%로 대형항공사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항공사 규모별·유형별 현황 ]

[단위 : 건, (%)]

구분국적항공사
대형저비용소계
환불 관련
(위약금 과다요구, 환불거부·지연)
19(35.8)79(37.8)98(37.4)
운송 불이행·지연14(26.4)46(22.0)60(22.9)
위탁수하물 분실·파손2(3.8)19(9.1)21(8.0)
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18(8.6)18(6.9)
기타*18(34.0)47(22.5)65(24.8)
53(100.0)209(100.0)262(100.0)

* 서비스 불만, 마일리지 관련, 안전사고 등

한편, 국적항공사의 환불수수료를 비교한 결과, 국내선은 대형항공사가 1~8천원으로 다소 저렴했고, 저비용항공사는 특가 상품의 환불이 어려운 경우도 있어 항공권 구매 시 가격 및 환불조건을 꼼꼼히 비교할 필요가 있었다.

국제선의 경우, 대형항공사와 저비용항공사 모두 취소시기에 따라 4∼7개의 구간으로 나누어 차등부과하고 있었는데, 출발일이 가까울수록 높은 수수료를 부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해 ▲항공권 구매 시 약관과 예약내용을 꼼꼼히 확인할 것 ▲출발일 전 스케줄 변동 여부를 수시로 확인하고 최소 출발 2~3시간 전 공항에 도착할 것 ▲최종 목적지에서 위탁수하물이 도착하지 않거나 분실?파손된 경우 즉시 공항 내 항공사 직원에게 알릴 것을 당부했다.


목록
아이콘전체 1,543
게시판 리스트
번호 라인 제 목 라인 글쓴이 라인 작성일 라인 조회
1547 2017년 11월 생필품 가격동향 분석 관리자 17-12-11 8
1546 식용곤충식품 위해사고 경험 10명 중 1명꼴로 나타나 관리자 17-12-11 14
1545 프랜차이즈 헤어샵 서비스 만족도, ‘직원서비스’ 높고, ‘가격 및 부가혜택’은 낮… 관리자 17-12-11 10
1544 아로마 에센셜 오일에서 알레르기 유발물질 검출 관리자 17-12-11 9
1543 헬스사이클, 전 제품이 칼로리 소모량 표시가 부정확해 관리자 17-12-11 8
1542 현대건설 발주 케이블 구매입찰 관련 부당한 공동행위에 대한 건 관리자 17-12-11 7
1541 대우조선해양(주)의 불공정하도급거래행위 관리자 17-12-11 7
1540 불공정거래 근절 및 중소상공인 권익보호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관리자 17-12-11 7
1539 헬스자전거 비교정보 생산결과 관리자 17-12-11 7
1538 자동차 이용 중 손가락·머리 끼임 등 안전사고 주의 관리자 17-12-05 11
1537 옥상 외식시설(루프탑), 난간 낮아 안전사고 위험 관리자 17-12-05 10
1536 대한변협에 피심인 대리인(변호사)에 대한 징계개시를 신청 관리자 17-12-05 11
1535 2017년 11월중 대기업집단 소속회사 변동현황 관리자 17-12-05 11
1534 제22회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관리자 17-12-05 11
1533 공정거래법 과징금 고시 개정 관리자 17-12-05 8
1532 2017년 하도급서면실태조사 결과 발표 관리자 17-12-05 10
1531 퀄컴 집행정지 대법원결정 관리자 17-12-05 9
1530 한국공정거래조정원, ‘창립 10주년 기념행사’ 개최 관리자 17-12-05 9
1529 상조 관련 소비자 피해주의보 발령 관리자 17-12-05 9
1528 사례로 배우는 상조서비스 피해 예방 요령 관리자 17-11-29 15
처음으로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마지막으로